2011_0616, 길고양이
-Today: special

 

 

 

한동안 밥줬던 길냥이.

아가들 셋씩이나 키우는데 먹을것 없음 안되잖아...ㅜㅜ

요 녀석 밥주믄 잘 먹음서도, 밥주기까지가 어찌나 힘든지...

하악질을 미친듯이 하던 엄마냥. 엄마라서 나한테 성낸거니깐 봐줄께~~!!

'-Today: special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11_0720. 책상  (0) 2012.01.26
2011_0719. 어택  (0) 2012.01.26
2011_0715. 슬리퍼  (0) 2012.01.26
2011_0630. 장화  (0) 2012.01.26
2011_0616, 길고양이  (0) 2012.01.26
2011_0404. 초록이들  (0) 2012.01.26
2011_0326, 주먹밥  (0) 2012.01.26
2011_0311, 똥씹은 표정  (0) 2012.01.26

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, Blogger...

  
Name
Password
Homepage
Secret
Statistics Graph